•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로그인
전체메뉴
닫기
육신으로 난 혈육
첨부파일 1개




육신으로 난 혈육

- 나는 김녕김가(金寧金哥) 충의공파(忠毅公派) 27세손이다. 


내가 사는 청도의 호방 마을은 30여 호의 작은 산촌이고, 수백 년 전부터 고성이씨(固城李氏) 참판공파(參判公派) 후손들이 모여 사는 집성촌이다 


나는 부산에서 태어나 김해에서 자랐는데, 내가 자란 마을도 10여 호에 불과한 작은 마을이고, 김녕김씨(金寧金氏) 집성촌이었다. 김해에서는 비교적 대성인 김녕김가가 청도의 우리 마을에서는 타성바지 희성이 되어버렸다. 


다행히도 이곳 인심이 좋은 편이라 타향살이의 어려움은 없이 잘살고 있으나 고성이씨 마을에서 살다 보니 가끔 내 본을 잊어버릴 때가 있어 육신으로 난 혈육의 뿌리를 찾아 지난 이야기를 내 아들에게 다시 전하려 한다. 


나는 김녕김가(金寧金哥)이고, 충의공파(忠毅公派) 27세손으로 율리(栗里)문중에서 태어났다. 아버지는 영()자 규()자를 쓰셨는데 규자가 항렬이고 나는 진()자가, 내 아들은 연()자가 항렬이다. 그리고 손녀는 정()자가 항렬인데 딸아이기도 하지만 제 아비가 유은교회(唯恩敎會)에서 차용한 유은(唯恩)으로 한다기에 좋은 이름이라 여겨져 허락했다. 


할아버지는 일찍 돌아가셔서 기억이 나지 않고, 할머니는 비교적 장수하셨는데 명절 때는 어린 내 형제를 무릎에 앉히시고 마치 교회에서 성경공부나 교리문답 할 때처럼 문답(問答)하시기를 좋아하셨다. 


: ()은 무엇인고?

: 김가입니다.

: ()?

: 김해(金海)김가...아니, 김녕(金寧)김가입니다.

: 옳지, 김해 땅의 옛 이름이 김녕이였는데, 옛날 족보는 김해김가로 되어 있으나, 지금의 김해김씨와 구별하기 위해서 김녕김가로 했지. 김해김씨는 수로왕(首露王)이 시조이지만, 우리는 김알지(金閼智) 님이 시조이시고, 신라 경순왕(敬順王)의 후손이란다. 그러면 파()?

: 충의공(忠毅公)파입니다. 왜 충의공파예요? 


여기서부터는 문답자가 서로 바뀐다.

: 그래 충의공파지, 충의공은 백촌 김문기(白村 金文起) 선조 님의 시호(諡號)란다. 백촌 선조는 조선 세조(世祖) 때 단종(端宗) 임금 복위(復位)를 꾀하시다가 참형을 당하셨지... 말하자면 사육신(死六臣)에 속하는 분이란다. 온 가족이 멸살(滅殺) 당할 때 주인의 은혜를 입은 종복(從僕) 중 한 사람이 갓 난 남자아이를 자기 아들이라고 속여 길러왔지... 너희들은 그 핏줄을 이어받았단다. 그리고 그 후손 중의 한분이 웅천(熊川)에 살다가 여기까지 와서 율리(栗里)문중을 이루었단다. 

: 왜 율리문중이라고 하나요?

: 옛날에는 김해에 진례면(進禮面) 5개리(청천.시례.송정.초전.신안)와 율리면(栗里面) 9개리(산본.신월.송현.담안.고모.고령.관동.성법.개동)가 나눠져 있었는데 여기 송현리(松峴里)가 율리면에 속했기 때문에 율리 문중이라고 하지. 


이쯤 해서 문답 공부는 끝나고 할머니는 벽장 속에 감추어 두셨던 홍시를 꺼내어 나눠 주면서 당부 말씀을 전해 주셨다.

너희들은 이런 가문의 후손임을 잊지 말아야 한다. 그리고 이번 제사에는 꼭 참석하거라!”

그러나 우리 형제는 할머니의 말씀에 따르지 않고, 다른 친척들이 제사 지내는 동안 멀찍이서 바라만 보고 있었다. 


제사가 끝난 후 화가 난 백부(伯父)께서는 부엌에서 일하시는 어머니를 향해 지게 작대기를 던지시며 욕을 하셨다.

더러운 000가 남의 가정에 시집와선 아이들까지 상놈으로 만든다. 예수가 조상보다 더 높은가? 당장 아이들 데리고 나가시오!” 


이를 지켜본 우리 형제는 어머니와 함께 큰집(宗家)을 나오면서 어머니가 부당하게 핍박을 당하신다고 생각하고 이후 제사에 참여하기는커녕 제삿밥도 먹지 않았다 


오랜 세월이 흐른 후 내가 직장에서 은퇴하고 귀향 차비를 할 즈음에는 김녕김가 일가들이 옹기종기 모여 살던 고향 마을에는 용케도 내가 자란 삼간두옥(三間斗屋) 한 채만 덩그러니 남아있을 뿐 나머지는 롯데골프장과 지방 공단(工團) 속에 묻혀 사라지고 나는 실향민이 되어 생면부지의 땅 청도에 와 산다. 


참고로 김녕김씨(金寧金氏)는 시조이신 김알지(金閼智) 님으로부터 시작하여 신라의 마지막 임금 경순왕(敬順王)의 넷째 아들 대안군 김은열(大安君 金殷說) 님의 9세손 김시흥(金時興) 님을 중시조(中始祖)로 하고 있다. 


김시흥 님은 고려 인종 때 문과에 합격하여 묘청(妙淸)의 난을 평정하여 김녕군(金寧君)에 봉해졌으며, 명종 때에는 조위총(趙位寵)의 난을 토벌하는 데 공을 세워 식읍을 하사받고 금주군(金州君)에 봉해졌다. 그리하여 金寧(金海의 고려 때 이름)을 관향(貫鄕)으로 정했다. 


 이 복음은 하나님이 선지자들을 통하여 그의 아들에 관하여 성경에 미리 약속하신 것이라 그의 아들에 관하여 말하면 육신으로는 다윗의 혈통에서 나셨고 성결의 영으로는 죽은 자들 가운데서 부활하사 능력으로 하나님의 아들로 선포되셨으니 곧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시니라”(로마서 2~4)



 

주소 : (우) 07388 서울 영등포구 신길로 132 영신교회 TEL : 02-833-0653
네비이용시 : 신길 한화꿈에그린아파트로 오시면 바로 앞입니다.
지도를 클릭하시면 더욱 자세히 오시는 길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c) 영신교회 ALL RIGHT RESERVED. PROVIDED BY 교회사랑넷